아무렇지 않게   평범한 일상
 괜잖다... hit : 686 , 2022-06-17 15:24 (금)

하루하루 아무렇지 않게 하루을 보낸다....

옛날이였음 많이 힘들고 울고 애써 부정하고 그랬을텐데 지금은 덤덤하게 받아드리고 보낼줄 알고

씩씩하게 보내고 있다는거 나도 알기에...그만큼 내가 많이 성장해져 있었단 증거겠지~

6개월 후엔 그사람에게도 나 아닌 다른 여자가 있을수도 있고 우리 둘다 서로 잘 되면 좋지만

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그사람이 나에게 오길 바라는 생각으로 기다릴수 있겠다~~~

잠시 다른 일에 신경쓰다보면 시간이 흐르고 다시 보겠지~

어느덧30대 중반 지나 후반을 달리고 있는 나~~기다림도 익숙하지 않고 이별은 더욱더 힘들어하고 열심히 하루하루 일을 하면서 보내고 있고 어찌저찌 지내고 있어~ 먼훗날에 좋은 결과가 있겠지~

andante  22.06.20 이글의 답글달기

아이고 이런 일이 있으셨군요 ㅠㅠ 잘 이겨내시기를 바랍니다ㅠㅠ

i love you just the way you are  22.06.20 이글의 답글달기

감사합니다...잘 이겨낼지는 모르겠지만~ 잘 버티지 않을까~생각해봅니다~....
언젠가 좋은 결과가 있길 바라는 거죠~~~

프러시안블루  22.06.21 이글의 답글달기

토닥토닥.

   여전히~ 22/06/27
   그 사람에게 22/06/24
   가족이~ 22/06/24
-  아무렇지 않게
   심란함 22/06/15
   병원 22/06/14
   헤어짐 22/06/14